김천시, 여름철 폭염대비 총력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장마철 이후 폭염이 기승을 부릴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폭염대응 TF팀 운영 및 재난도우미 지정·운영을 통한 시민들의 폭염 피해 최소화를 위해 총력을 다 하고 있다.

시는 재해 예·경보마을방송, 전광판 등을 활용해‘폭염 국민행동요령’ 홍보 및 폭염 예방을 그늘막을 확대 설치하고, ‘양심양산 대여서비스’를 통해 폭염 시 온열질환을 예방하고 양산을 통한 자연스러운 생활 속 거리두기 실천으로 코로나19 감염을 예방까지 두 마리 토끼를 잡겠다는 계획이다.

이밖에도, 본격적인 더위가 시작되는 8월에는 주요 간선도로에 살수차를 이용한 물 뿌리기를 실시해 도심 열섬 현상 완화로 깨끗한 도심 환경을 조성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