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소방서(서장 박경욱)는 21일 김천시 장애인종합복지관에서 피난약자시설 화재발생 대비 현장 활동 역량강화를 위해 한국전력공사 버킷트럭을 활용한 현장적응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은 지휘차, 김천구조대, 대광119안전센터 펌프차량 및 한전 버킷차량이 동원되었다. 훈련에 동원된 소방공무원 12명은 화재진압 및 인명구조 훈련을 중심으로 김천시 장애인종합복지관에 상주하는 종사자 30명과 보호센터 이용 장애우들 70여명과 함께 피난 안내도를 확인하고 대피하는 훈련도 함께 진행했다.

이기주 현장대응단장은 “피난약자시설은 화재 발생 시 다수의 인명피해로 이어질 수 있다”며 “지속적인 훈련을 통해 화재 발생 시 신속한 소방대의 진압 활동으로 시민의 신뢰를 쌓아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