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시장 김충섭)는 만 39세 이하 김천시 청년농업인을 대상으로 창업농 및 농업승계의 성공모델 구축을 위해 청년농업인 창업플랜 교육을 개설하여 지난 21일 오후2시, 김천시농업기술센터 소강의실에서 청년농업인 22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강식을 개최했다.

최근 청년농 육성정책의 도입으로 청년층의 창업형 귀농이 급격히 늘어남에 따라 김천시에서는 청년들의 안정적 정착을 유도하기 위하여 만39세 이하 청년농업인들이 주체적이고 혁신적인 농업경영체로 자립할 수 있도록 총 8회차(10. 21. ~ 12. 9., 매주 수)의 교육 과정을 준비한 것이다.

주요내용은 농창업 사업계획 작성, 농산품 마케팅 전략 수립 및 브랜드 디자인개발, 6차 산업의 이해와 관리·운영방법 등의 교육을 통해 청년들의 자립역량을 배양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