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는 지난 12일 김천시농업기술센터 세미나실에서 2021년도 FTA과수고품질 시설현대화사업 추진을 위한 세부사업별 주요안건에 대한 단가조정 등을 위한 과수산업육성 실무분과위원회를 개최하여 총5개 품목 53개 사업을 확정하였다.

이날 심의회에서 세부사업 단가결정 및 변경사항에 대해 논의한 결과 올해 추진해 온 포도, 자두, 사과, 배, 복숭아 5개품목 53개 세부사업은 현재와 같이 추진하기로 하고, 신규과원조성(2012년 3월 15일 이후)에 대해 자연예방시설(야생동물방지시설, 냉해방지공기순환팬, 다겹보온커튼, 지주시설)을 지원하기로 결정하였다. 그리고 세부사업 단가는 전년도와 동일하게 적용하기로 최종 확정하였다.

본 사업신청은 2020년 11월 13일부터 12월 13일까지이며 신청조건의 경우 ① 2012년 3월15일 이전부터 해당품목(포도, 자두, 사과, 배, 복숭아)을 생산하던 과원으로 현재까지 영농에 종사, ②사업시행주체(농협)와 3년이상 출하약정(80%)을 체결한 농업인, ③사업시행주체와 5년이내 출하실적이 있어야 하며 위 조건을 모두 만족하면 신청이 가능하다. 다만, 신규과원 조성자에 대해서는 ①을 제외한 조건을 만족하면 신청이 가능하다.

김재경 농업정책과장은 FTA 과수고품질 시설현대화 사업을 통해 경북을 넘어 전국최고의 수출단지는 물론 과수산업 및 포도산업을 주도해 나갈 것을 기대하며 과일의 고장 김천의 명성에 맞게 과수농업인들도 전국 최고품질의 농산물을 생산하여 농가 소득증대 및 김천 과수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노력해 줄것을 당부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