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는 지난 19일 관내병원에서 코로나 19 확진자가 발생됨에 따라 외부인이 출입할 수 없도록 병동 일부를 코호트격리 조치하였다.

병원 내 모든 종사자에 대해 전수 조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현재 종사자 및 입원환자에게서 추가 확진자는 발생되지 않고 있다.

그리고 의료기관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특별 지도·점검을 실시하였다.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의료진·간병인 등을 대상으로 방역지침 준수 및 환자관리에 철저를 기할 것을 지도하고, 코로나19 의심 유증상자 발생 시 즉시 보건소로 신고 할 것을 안내하였다.

또한, 김천시는 전 시민에게 안내 문자를 발송하여 일반시민이 보건소 호흡기전담클리닉에서 안심하고 진료 받을 수 있도록 홍보하였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일반시민이 불편함을 겪지 않도록 호흡기전담클리닉 운영에 철저를 기하고 개인방역수칙 준수 등 시민 모두가 다 같이 힘을 모아 줄 것을 당부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