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시장 김충섭)은 경상북도에서 실시한 2020년 보건시책사업 평가에서‘우수상’을 수상하였다.

경상북도는 도내 23개 시․군을 대상으로 정부 합동평가 추진실적과 보건사업 충실도, 코로나19 지원 협조 등을 종합하여 평가하였으며 주요 평가 항목으로는 지역보건의료계획, 통합건강증진사업, 정신보건사업, 심뇌혈관․아토피 예방사업 등 18가지로 각 항목별 평가 결과를 종합적으로 반영하여 최종 6개 우수시군을 선정하였다.

김충섭 시장은 “앞으로도 시민들에게 다양한 공공보건의료서비스를 제공하여 시민들의 건강증진과 삶의 질 향상을 통해 다함께 행복한 김천시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하며“최근 전국적으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속출하고 있는 상황이니만큼 마스크착용, 손 씻기 등 생활 속 방역지침과 개인위생수칙을 잘 지켜 줄 것을 당부하면서 시에서도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여 코로나19가 추가 확산되지 않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