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충섭 김천시장, 2021년도 신년사 통해 밝혀

김충섭 김천시장이 4일 시청 강당에서 열린 시무식에서 신년사를 통해 2021년도 시정운영 방향을 밝혔다.

2021년도 중점 시정운영 방향은 시민 행복을 지키는 생활정책과 미래 자족도시로 가는 희망정책을 더해 시정의 핵심 키워드를 “경제”, “민생”, “미래”로 정하고, 침체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후손들을 위한 미래 준비에 혼신의 노력을 기울여 나가면서 민생안정을 통해 시민 모두가 행복한 김천을 만들어 나간다는 각오이다.

지역을 지탱하는 지역경제의 체질을 단단하게 만들고, 지역의 미래를 위한 보다 확실한 준비와 함께 민생안전과 편리하고 안전한 지역사회를 만들어 일상을 행복으로 채워나갈 계획이다.

김충섭 시장은 “앞으로 우리의 미래는 그 누구도 아닌 시민 여러분과 우리 공직자가 함께 만들어 나가야 한다”며, “우리 모두가 각자의 자리에서 꼭 필요한 사람이 되어 희망찬 김천의 미래를 열어가는 주인공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자”고 당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