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시장 김충섭)는 2021년 1월부터 시청을 출입하는 모든 공무원과 시민들에게 발열체크 후 미소&안심 스티커를 부착한다.

일원화된 출입문에서 발열체크 후 마스크에 스티커를 부착해야만 시청을 출입할 수 있게해 발열체크에 누락이 있지 않을까 하는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시킨다.

또한 요일마다 다른 색상의 스티커를 부착해 스티커 재사용에 따른 발열체크 누락을 방지하고 마스크에 부착함으로써 발열체크 여부를 쉽게 확인할 수 있게 했다.

시청을 찾은 민원인들은“입구에서 발열체크를 하고 있다고는 하지만 체크여부 확인을 못해 내심 불안했는데, 마스크에 붙은 스티커를 보고 바로 확인할 수 있어서 안심이 된다.”,“업무 특성상 1~2시간 동안 시청을 수차례 방문하는데 스티커를 붙이니 출입이 편리해져서 만족스럽다.”며 소감을 밝혔다.

스티커를 부착한 김충섭 김천시장은“작은 배려와 실천이 우리 시청을 찾는 시민들에게는 큰 안전감을 줄 수 있다. 내 가족과 동료들을 미소 짓게 하는‘미소&안심 스티커’부착으로「Happy together 김천」운동을 실천해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