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의회(의장 이우청)는 4일 제219회 임시회 제9차 본회의를 끝으로 14일간의 일정을 모두 마무리하고 폐회했다.

이번 임시회는 1월 26일부터 2월 3일까지 총 7회의 본회의를 열어 집행부 각 소관부서별 2020년도 주요업무 추진실적 보고 청취를 통해 지난해 실적이 미진하거나 문제점이 있는 사업에 대해서는 날카로운 지적을 하였다.

마지막 날인 4일에는 집행부에서 제출한 ‘김천시 시설관리공단 위·수탁 대상사업 관련 조례 일괄개정조례안’을 최종 의결했다.

이우청 의장은 “작년도 주요업무 추진실적 보고 시 제기된 문제점에 대해서는 면밀한 검토를 통해 합리적인 개선방안을 마련하여 시행착오를 최소화하고 사업의 효과를 극대화 해 줄 것”을 당부했다.

또한, “집행부에서는 한층 강화된 코로나19 방역 대응태세를 갖춰 시민들이 안전하고 따뜻한 설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준비할 것”을 당부하고, “시의회에서도 민생 안정에 중점을 두고 시민 중심의 의정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