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시장 김충섭)는 환경기초시설에 대한 이해도를 높이고 환경보전의식 함양을 위해 관내 읍·면·동장 및 자원순환담당(자) 45명을 대상으로 환경기초시설 견학프로그램을 실시했다.

생활쓰레기로 인한 환경문제의 경각심을 고취시키고 재활용가능자원의 분리배출 분위기 조성을 위해 시매립장·소각장·재활용선별장을 둘러본 후 자원순환과장이 「김천시 생활쓰레기 배출현황 안내와 배출방법 등에 대한 당부사항」을 전달했다.

견학프로그램에 참여한 각 읍·면·동장 및 자원순환담당(자)는 “우리시의 생활폐기물 처리과정 등을 직접 보게 되니, 날로 늘어나는 생활쓰레기 처리에 많은 예산과 노력이 들어가는 것에 심각성을 느끼게 되었으며, 재활용품 분리배출의 필요성 등을 인식하는 좋은 계기가 되었다.”라고 말했다.

자원순환과장은 “도시의 청결을 유지하는 중추시설인 환경기초시설을 각 읍·면·동장님과 자원순환담당(자)들이 직접 눈으로 살펴봄으로써 그간의 잘못 알고 있었던 생활폐기물 배출방법 등을 바로잡는 좋은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면서 “각 읍·면·동의 주민들이 살기 좋고 쾌적한 도시를 만드는데 같이 동참할 수 있도록 많은 홍보와 전달교육을 시행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김천시는 생활쓰레기 배출방법 등에 대한 단순 홍보활동에서 벗어나 환경기초시설 견학과 현장 체험형 견학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시민이 직접 체감하며 배울 수 있는 프로그램을 시행해 나갈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