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시장 김충섭)는 13일 오후 2시 접견실에서 올해 복무를 완료하는 공중보건의사에게 공로패를 수여하고 그동안의 노고를 격려했다.

오늘 이 자리는 2018. 4. 16. 김천에 첫 발령을 받은 공중보건의사 8명을 대상으로, 지난 3년간 우리시 공중보건의사로 재직하는 동안 지역주민에게 질 높은 보건의료서비스를 제공하여 주민 건강증진에 기여하고, 특히 코로나19 지역사회 감염예방을 위해서도 큰 역할을 수행했던 공중보건의사들에게 그간 노고를 치하하기 위하여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마련한 자리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인사말을 통하여 공중보건의사들에게 그간의 노력과 열정에 시민을 대신하여 감사를 표하고, 앞으로도 ‘국민건강증진과 보건의료 향상에 이바지하는 모범적인 의료인이 되어 달라’고 당부하였다.

한편, 4월 13일자로 신규 및 전보된 공중보건의사 8명에게 임용장을 수여하였으며, 공중보건의사로서 지켜야할 의무사항과 복무규정, 민원응대 등에 대한 교육도 실시하였다. 신규·전입 공중보건의사는 앞으로 의료취약지역에서 소외받는 지역주민의 건강관리와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방지 업무를 시작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