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린민원과 시민행복민원실 이원순 작가

어른을 위한 삽화展 개최

김천시(시장 김충섭)에서 이원순 작가의 어른을 위한 삽화展을 김천시청 열린민원실 북까페에서 3일부터 21일까지 개최한다.

이원순 작가의 그림은 밝은 색감과 기발한 상상력이 가미된 그림으로, 싱그러운 5월의 날씨와 잘 어우러져 마치 동화나라에 온 듯한 느낌을 준다. 아이들의 감성을 살린 밝은 색감에 원목으로 된 도마, 아크릴, 크레용 등 다양한 재료로 작품을 완성했다.

이원순 작가는 개인전 2회, 단체전 및 교류전 100회 이상 참여하였으며 현재 한국미술협회원, 김천미술 협회원으로 활동하고 있고 ‘김천배꼽화실’을 운영하며 왕성한 작품 활동과 함께 아이들과의 즐거운 미술수업을 하고 있다. 이미 아동 미술에 30년째 몸담고 있으며, 우리는 되돌아갈 수 없는 동심의 세계를 그려내며 편안한 색감으로 강아지, 자연 등을 표현하고 있다.

장성윤 열린민원과장은 “시민 모두의 행복을 위한 ‘Happy Together 김천’운동과‘시민행복민원실’운영에 한국미술협회 김천지부 회원들의 적극 동참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민원실을 찾는 시민들을 위해 좋은 미술 작품 전시회를 열어 민원실이 힐링과 감동을 느낄 수 있는 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