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시(시장 장세용)가 인문도시 지원사업으로 시민들이 인문학적 지식을 넓히고 삶의 터전인 구미를 더 깊이 이해할 수 있도록 테마별 인문학강좌를 연이어 개강한다.

그 시작으로 이달 31일 오후 7시 선산문화회관에서 내 고장 구미의 학문, 전통과 현대의 융화 강좌가 개최된다. 6월 21일까지 매주 월요일 구미의 문화와 역사, 영남 유학을 주제로 계명대학교 이윤갑, 박성현, 홍원식 교수가 강연에 나선다.

다음으로 인문학의 분야별 전문가 초청하여 깊이있는 지식을 전달하는 구미 수요인문포럼은 경성대학교 이미혜 교수가 예술로 본 사랑의 역사를 주제로 6월 2일부터 6월 23일까지 매주 수요일 오후 7시 평생교육원에서 강연 및 시민들과 소통과 공유의 시간을 가진다.

마지막으로 7월 7일 오후 7시 시립중앙도서관에서 고전 속에서 발견하는 삶의 지혜를 주제로 계명대학교 이재성 교수가 7월 28일까지 매주 수요일마다 ‘아파트 인문마을과 함께하는 공존과 지속의 인문학’ 강좌를 진행한다.

자세한 내용은 구미시 홈페이지(http://www.gumi.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