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군은 경북 23개 시군을 대상으로 실시한 2021년 지방세정 종합평가에서 ‘대상’으로 선정되어 도내 최초 5년 연속 1위의 기관 표창을 받았다.

지난 3월 2020년도 체납세징수 평가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에 이어 이번 수상으로 칠곡군의 위상을 한층 더 높였다.

이번 평가분야는 현년도 지방세 징수실적, 지방세 체납액 징수실적, 지방세수 확충실적, 세정운영 기반조성 등 4개 분야로 칠곡군은 모든 분야에서 상위점수를 받았다.

특히 체납분야에서 고액체납자 책임징수제 운영, 체납자별 맞춤형 징수활동 전개, 빅데이터와 지리정보시스템을 이용한 SMART한 체납차량 번호판 영치 등 다양한 특수시책을 징수활동에 활용해 높은 점수를 받았다.

또 세무종합민원실을 설치해 지방세 신고, 상담, 납부 등의 원스톱처리로 한층 더 편리한 세정서비스 제공했다.

백선기 군수는 “일관된 원칙으로 뚝심 있게 최선을 다해준 세정담당 공무원과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성실히 납세의무를 다해 준 군민 여러분에게 감사드린다” 며 “앞으로도 공평과세와 성실납세 풍토조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