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노인종합복지관(관장 정재춘)은 지난 10일, 11일 양일간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어르신 724명을 위해 김치를 직접 담궈 수육과 함께 배부하는 행사를 실시하였다.

이번 김치나누기 행사는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안전지원 프로그램 중에 하나로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종사자와 노인종합복지관 경로식당 조리사, 자원봉사자 등 총60여명이 함께하였다.

이번 행사에서는 어르신 안전 확인과 동시에 따뜻한 수육과 김치가 담긴 소소한 도시락으로 어르신들에게 참여자들의 정을 전달하였다.

김천시 노인종합복지관은 혼자 힘으로 일상생활을 영위하기 어려운 취약 어르신을 대상으로 통합형·맞춤형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수행기관으로 농소면, 조마면, 봉산면, 증산면, 양금동, 자산동, 평화남산동 총 7개 지역을 담당하고 지역사회의 자원을 발굴하여 어르신들을 위한 후원·연계를 적극적으로 실시하여 지역사회 노인 돌봄 사각지대 해소에 노력하고 있다.

정재춘 김천시 노인종합복지관장은 “오늘의 김치나눔이 어르신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내는데 조금의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자원을 앞장서서 발굴하여 코로나19와 추위로 힘들어하시는 어르신들을 위해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수행기관으로서 적극적인 역할을 수행하겠다”고 다짐했다.

장재근 사회복지과장은 “장기간 지속되는 코로나19와 앞으로 다가올 추위로 힘들어하시는 지역사회 내의 어르신들에게 따뜻한 정성과 마음이 전해지기를 바라며, 김천시에서도 이에 발맞춰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수행하는데 있어 어려움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