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모면 교회연합회(회장 이현강)에서 22일 어모면사무를 방문해 어려운 이웃에게 써 달라며 불우이웃돕기 성금(50만원)을 전달했다.

어모면 교회연합회는 관내 교회 6개 목사님들로 구성되어 있으며 해마다 예수님의 사랑을 이웃에게 전하며 십시일반 모은 회비로 성금을 기탁해왔다.

이현강 회장은“코로나19라는 위기상황에서 어려운 이웃에게 작지만 따뜻한 위로와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나눔을 베풀고 실천하도록 항상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이병헌 어모면장은“지역사회를 위해 지속적으로 나눔활동을 펼치시는 어모면 교회 연합회 관계자 여러분에게 감사의 말씀을 전하며, 소중한 정성의 손길이 모여 어모면이 보다 따뜻하고 살기 좋은 곳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