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새마을협의회(회장 김병기, 부녀회장 서흥년)에서는 지난 6일 구성면 새마을 부녀자·지도자 2가정에 출산장려 분위기 조성을 위한 출생 축하금을 전달하였다.

출생아는 흥평2리 부녀자 한지영의 셋째 자녀(20년 12월 1일생)와 금평1리 지도자 여완기의 첫째 자녀(21년 1월 19일생)로, 구성면 새마을협의회에서 두 아이의 부모에게 출생축하금으로 김천사랑상품권 10만원을 각각 전달하였다.

전국적으로 출생률이 저하되고 있는 시기에 김천시는 출산장려를 위해 출생아에게 300만원에서 1,000만원의 출산장려금을 지원하고 있다. 이번에 지급된 출생 축하금은 구성면 새마을협의회에서 출산장려를 위해 별도의 축하선물을 마련한 것이다.

구성면 새마을협의회 김병기 회장과 서흥년 부녀회장은 “지난 두달간 새마을협의회 회원분들의 가정에서 두 명의 아이가 태어나 매우 기쁘다. 앞으로도 건강하게 잘 자라길 바란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