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청년·여성 일자리 창출 위해 ‘맞손’

구미대학교(총장 정창주)가 8일 본관 3층 회의실에서 (재)경북여성정책개발원(원장 최미화)과 업무협약(MOU) 체결식을 가졌다.

이번 협약은 지역 청년·여성 일자리 창출과 인적자원 개발 및 양성평등 문화확산을 위해 마련됐다.

협약식에는 정창주 총장과 최미화 경북여성정책개발원장을 비롯 양측 관계자가 참석해 일자리 활성화를 위한 다각적인 협력을 약속했다.

이를 위해 양 기관은 ▲청년·여성의 취·창업 활성화를 위한 네트워크 구축 ▲지역인재 육성 및 맞춤형 인적자원 개발을 위한 상호교류 ▲양성평등 문화확산 및 인식개선을 위한 교육 지원 ▲사후관리 및 경력단절 예방을 위한 프로그램 지원 ▲기타 경북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사업 진행 등에 힘쓰기로 했다.

최미화 원장은 “교육역량이 뛰어난 구미대와의 협력을 통해 청년 일자리 해소 및 여성경제인의 양성화와 사회적 역할이 활성화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정창주 총장은 “구미대의 전문기술인력 양성 역량과 현장 경험이 축적된 경북여성정책개발원 간의 네크워크 구축은 상호 큰 시너지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경북 예천에 위치한 경북여성정책개발원은 경상북도 출연기관이다. 지역여성을 위한 정책개발과 여성 활동에 대한 지원·육성, 여성전문 인력양성 및 양질의 일자리 창출, 양성평등 문화확산과 인식개선 교육 등에 힘쓰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