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율곡동(동장 이우문)에 소재한 혁신중앙교회(목사 이충현)에서는 10일 율곡동행정복지센터를 찾아 나눔냉장고에 밑반찬을 지원했다.

혁신중앙교회는 율곡동행정복지센터에 나눔냉장고가 있다는 말을 듣고 교인들의 뜻을 모아 한달에 두 번 밑반찬을 직접 만들어 나눔냉장고에 정기적으로 후원하기로 했다.

율곡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곽석진)에서 운영하고 있는 나눔냉장고는 지역주민 누구나 먹거리 기부가 가능하고, 저소득층 주민들이 자유롭게 가져가도록 하고 있으며, 버섯, 빵, 라면, 국 등 후원이 끊이지 않고 지속되고 있다.

이충현 목사는“코로나19로 경제적으로 어려우신 분들이 많은데 우리지역의 소외되고 힘든 분들에게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고, 앞으로도 나눔냉장고에 지속적으로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이우문 율곡동장은“교회도 경제적으로 많이 어려울텐데 나눔냉장고에 관심을 가져주시고 도움을 주셔서 감사를 드린다.”고 말하며,“직접 만드신 반찬은 어르신의 밥상을 풍성하게 할 것이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한편, 혁신중앙교회는 이웃돕기를 위한 연합모금기부, 부활절 계란지원 등 지역사회에 따뜻한 위로가 되고자 나눔에 동참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