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인해 연기되었던 ‘2020 김천 오프로드 코리안 챔피언십 2라운드’가 오는 25일 개령면 서부리 어모교 일대 오프로드 경기장에서 열린다.

이번 경기는 지난 7월에 개최된 1라운드 보다 더 다이내믹한 대회운영을 위해 폭 6미터, 길이 24미터의 점프코스를 조성하였으며, 지난 경기대회 때보다 1키로 더 늘어난 2.7키로의 코스로 직선, 커브, 점프, 도강 등 여러 재미를 느낄 수 있도록 구성되었다.

UTV(Utility Task Vehicle·다목적 차량)·ATV(All-Terrain Vehicle)·모터크로스 (점프 등 묘기용 오토바이) 등 3개 종목으로 진행되는 이번 대회는 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레이싱 슈트와 헬멧·글러브·라이딩 부츠 착용이 필수이며 각 부문 우승자에게는 100만원 상당의 상품이 주어진다.

코로나19의 예방을 위하여 메디컬체크, 마스크 착용, 열 체크 등 예방 행동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될 예정이며 이번 대회는 김천오프로드파크 주최, 주관으로 김천시가 후원하며 선수, 임원 등 400여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김천시 관계자는 “올해로 두 번째 개최하는 오프로드 챔피언십에 많은 시민들의 관심 부탁드린다.”며 “이번 대회를 계기로 오프로드 스포츠가 더욱 더 발전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라며 스포츠 특화도시로서의 명성을 계속해서 이어가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