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보건소(중앙보건지소)에서는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 및 마스크 착용 의무화 시행중에도 코로나-19 집단감염이 산발적으로 일어남에 따라 불안해하는 방문자들이 안심하고 업무를 볼 수 있도록 친절하면서도 빈틈없는 방역수칙 준수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대면으로 실시하던 각종 보건사업은 1:1 예약제 및 비대면 운영으로 전환하고 만성질환자, 허약노인, 방문간호 대상자들에게는 유선으로 건강상담 모니터링을 실시하여 꾸준히 건강생활실천을 유도하고 있다.

또한, 방문자 대상으로 출입전 체온측정과 개인소독 후 출입하도록 상시안내소를 운영하고 있다. 출입문, 손잡이, 민원대 등 세심한 방역소독과 거리두기 등 진료 및 검사를 위해 방문하는 민원인께서 안심하고 기분좋게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하고 있다.

김은숙 중앙보건지소장은“앞으로는 우리가 경험하지 못한 많은 변화가 예상된다. 비대면 위주의 포스트 코로나 보건행정으로 시민의 건강과 안전을 지켜나갈 것이다. 어렵고 힘든 시기를 함께 헤쳐가고 서로를 배려하는 성숙된 김천인 해피투게터 김천으로 거듭나기를 기대한다”며 당부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