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소방서(서장 한상일)는 오는 10월에 열리는 제102회 전국체전 및 제41회 전국장애인체전의 안전한 개최를 위해 경기장 및 숙박시설에 대한 소방특별조사를 실시하였다.

이번 소방특별조사는 지난 6월부터 7월까지 2개월간 경기장 34개소, 숙박시설 341개소 등 총 375개소에 대해 실시하였으며, ▲소방시설 정상작동 여부 및 피난․방화시설 장애요인 확인 ▲화재취약요인 제거 및 위험물․전기․가스 등 안전관리 지도 ▲화재시 초기대응 및 인명대피요령 교육 등을 실시하였다.

특별조사 결과 자동화재탐지설비 단선 및 감지기 작동불량, 옥내소화전 펌프 누수, 유도등 미점등 등 불량사항이 있는 21개 대상에 조치명령을 발부하여 8월 중 시정토록 하였으며, 소방시설 사용법 및 유사시 대피요령 지도 등 화재예방 컨설팅도 병행 실시하였다.

특별조사는 코로나19 감염예방을 위해 참석자 전원 마스크 착용 등 생활 속 거리두기 수칙을 준수하며 진행하였다.

한상일 구미소방서장은“불량사항에 대해 신속하게 보완하여 전국체전 및 전국장애인체전이 안전하고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