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시장 김충섭) 육아종합지원센터에서는 최근 어린이들의 다양한 장난감 이용 기회 제공과 놀이문화를 확산을 위하여 200여 종류 746여점의 새로운 장난감을 구매했다.

이번에 구매된 장난감은 회원을 대상으로 수요조사를 실시하여 인기 품목 장난감을 선정하였으며 소독 및 대여 준비과정을 거쳐 이달 3일부터 사전예약을 통해 대여를 시작할 예정이다.

육아종합지원센터 내 장남감도서관은 관내 어린이들에게는 다양한 장난감을 제공하고 부모들에게는 장난감 구매 비용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게 되는 등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으며, 코로나19로 인해 어린이들이 집에 머무는 시간이 늘어나면서 장난감 대여 빈도도 더욱더 높아지고 있다.

장난감도서관은 김천시에 주소가 되어 있는 시민에 한해 회원제로 이용이 가능하며 화요일 오전 10시부터 토요일 오후 5시까지 운영한다. 개인의 경우 장난감 2점이 대여 가능하고 기관(어린이집 및 아동복지시설)의 경우는 5점이 가능하며, 대여기간은 1회 14일이다.

김천시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해 제한적인 놀이 활동 중인 영유아 가정에 다양하고 흥미 있는 장난감을 쉽게 접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고 원활한 대여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