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구성면(면장 하동욱)은 17일부터 농산물 무인판매장(구성면 송죽리 863-67번지)을 재개장하기로 해 관심을 끌고 있다.

김천시 구성면 송죽교 삼거리에 위치한 농산물 무인판매장은 33㎡(약 10평)의 규모로 판매자 없이 지역 농민이 직접 재배한 농산물을 소비자에게 저렴하게 제공하고, 구성을 방문한 외지인들에게 지역농산물을 홍보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고자 설치했다.

이곳은 2014년 7월 농산물 직거래장터로 개장해 운영했으나, 지난해 코로나19의 확산방지를 위해 한동안 임시 폐쇄하였다가 올해 본격적인 농산물 수확철을 맞아 지역 농민들에게 작은 도움이라도 드리고자 구성면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농산물을 직접 판매할 수 있도록 하였다.

현재 판매장은 무인 판매를 원칙으로 하며 생산자 실명제를 실시하고 있어 좋은 품질의 농산물을 현장에서 직접 구입할 수 있고, 직접 방문하지 않아도 생산자에게 연락해 농산물을 직거래로 구입할 수 있도록 운영하고 있다.

하동욱 구성면장은 “무인판매장을 통해 지역농민들은 제값을 받고 판매하고, 소비자는 품질 좋은 신선한 농산물을 구입하는 장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