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9일 초복을 앞두고 율곡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곽석진) 주관으로 지역 어르신들이 코로나19와 무더위를 극복하고 건강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사랑의 냉면 나눔 행사’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우리반상 시월 전경식 대표의 후원으로 어르신 200명에게 냉면을 대접하고 지역보장협의체 회원들이 새송이버섯, 방울토마토, 마스크를 개별 포장하여 마련한 물품꾸러미를 초청 어르신에게 전달했다.

또한, 행사 소식을 듣고 한 걸음에 달려 온 율곡동통장협의회(회장 우선희) 회원들도 배식 봉사에 참여하여 지역 단체가 같은 마음으로 어르신들의 건강과 안부를 물으며 따뜻한 정을 더했다.

전경식 우리반상 시월 대표는 “어르신들이 시원한 냉면 한 그릇 드시고 잠시나마 더위를 잊으셨으면 좋겠다.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나눔 행사에 동참하겠다.”고 밝혔으며, 곽석진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장은 “주민들이 어려운 사정이 생겼을 때 지역사회보장협의체가 언제나 달려갈 준비가 되어 있다.”면서 “이웃과 더불어 살 수 있는 따뜻한 지역사회가 될 수 있도록 나눔 문화 실천과 확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에 이우문 율곡동장은 “어르신들이 냉면 한 그릇에 담긴 지역 단체 회원들의 따뜻한 사랑으로 코로나19와 무더위를 잘 이겨내실 것 같다.”면서 “어르신을 비롯한 율곡동 주민들이 본격적인 더위와 장마를 건강히 보낼 수 있도록 세심한 지원을 이어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우리반상 시월은 매년 어르신들에게 식사를 대접하는 등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활동에 적극 참여하고 있으며 행사를 주관한 율곡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서는 나눔냉장고 운영과 어린이날 선물꾸러미 전달, 코로나19 자가격리자 가정에 부식꾸러미를 전달하는 등 지역 공동체의 사회보장 증진에 기여하고 있다.